화분 2개와 받침 6개만 있으면… 우리 집에도 작은 오아시스를 만들 수 있다.

가끔은 조용한 곳에서 몸(과 영혼)을 쉬고 싶을 때가 있죠. 넓은 정원이 있다면 그야말로 이상적이겠지만, 정원이 없는 집에 살더라도 너무 좌절하지 마세요. 집 안에도 작은 오아시스를 만들 수 있으니까요. 예를 들어, 실내 분수 등을 만들어 놓으면 실내 습도 유지에 좋을 뿐 아니라 흘러내리는 물의 찰랑찰랑하는 소리에 (바닥까지 꺼져가던) 영혼도 되살릴 수 있습니다. 

준비물:

• 36cm 지름의 테라코타 화분받침 1개
• 18cm 지름의 테라코타 화분 받침 1개  
• 15cm 지름의 테라코타 화분 받침 1개 
• 10cm 지름의 테라코타 화분 받침 3개 
• 15cm 지름의 화분 1개
• 10cm 지름의 화분 1개 
• 실내 분수용 수중 모터 1개
• 모터 배출구 크기에 맞는 플라스틱 튜브 
• 실리콘 접착제
• 투명 방수 스프레이 
• 원형 파일(줄) 1개 
• 콘크리트용 날이 달린 드릴 

만드는 방법:

우선 36cm 지름의 화분 받침에 투명 방수 스프레이를 골고루 뿌려둡니다. 스프레이가 다 마른 후 한 두 겹 더 뿌리면 확실한 방수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YouTube/Menards

스프레이가 마르는 동안 다른 화분 받침과 화분은 몇 시간 동안 물에 담궈두는 것이 좋습니다. 이후 드릴과 줄 작업이 수월해질 테니까요. 

YouTube/Menards

18cm 지름의 화분 받침을 나무 조각 위에 놓고 가운데 부분을 드릴로 뚫습니다. 구멍의 크기는 플라스틱 튜브가 들어갈 만큼이어야 하므로, 구멍을 넓혀야 할 경우에는 원형 줄로 다듬으면 됩니다. 다음으로, 화분 받침의 둘레를 줄로 갈아 (물이 들어갈) 구멍을 한 개 만듭니다. 아래 방향으로 살짝 기울이면서 줄질을 하면 이후 물이 더 원활하게 들어갈 수 있습니다. 

YouTube/Menards

10cm 지름의 화분 받침 한 개의 가장자리를 갈아 구멍 네 개를, 또 다른 10cm 화분 받침에는 구멍 한 개를 만들어둡니다. 

YouTube/Menards

같은 방법으로, 15cm 화분의 가장자리에도 구멍 네 개를 만들어 둡니다. 그 중 하나는 모터의 전원선이 통과할 만한 크기여야 합니다. 

YouTube/Menards

모터의 배출구에 플라스틱 튜브를 연결합니다. 튜브가 딱딱해서 잘 들어가지 않는 경우에는 튜브의 끝을 뜨거운 물에 잠시 담궈두세요.

YouTube/Menards

(스프레이가 다 마른) 36cm 화분 받침 위에 모터를 놓고 15cm 지름의 화분을 뒤집어 모터를 덮습니다. 힘들게 갈아둔 구멍에 전원선이 들어가있는 모습이 참으로 아름답군요.  

YouTube/Menards

화분 위에 18cm 지름의 화분 받침을 올리고 모터에 부착된 튜브를 구멍으로 통과시킵니다. 모터가 바닥에서 떨어지지 않도록 튜브를 잘 조절해주세요. 

YouTube/Menards

튜브의 끝부분을 1cm만 남기고 잘라낸 후 실리콘 접착제로 튜브를 고정시킵니다. 실리콘이 마르길 기다리면서...

YouTube/Menards

구멍 네 개를 뚫어놓은 10cm 화분 받침을 뒤집어 튜브 부분을 가려주면, 분수의 첫번째 계단이 완성되었습니다. 이제 두 번째 계단을 만들 차례. 10cm 지름의 화분을 뒤집어 첫번째 화분 옆에 놓고 15cm 지름의 화분 받침을 그 위에 올립니다. 이 때, 화분 받침에 뚫어놓은 구멍은 옆 계단의 화분 받침 방향을 향해 있어야 합니다. 화분 받침 계단을 타고 물이 흘러내려야 하니까요. 

YouTube/Menards

이제 분수대의 마지막 계단을 만들 차례입니다. 남은 10cm 화분 받침 두 개 중 가장자리에 구멍을 뚫지 않은 것을 뒤집어 놓고, 그 위에 구멍 한 개가 있는 화분 받침을 올려두세요.

YouTube/Menards

자갈을 깔고, 화분용 식물들을 심어 분수대를 한껏 꾸며줍니다. 맨 아래 화분 받침에 물을 채운 후 모터의 전원을 켜면, 우리 집 실내 분수 완성! 집 안에 분수대를 넘어뜨릴 누군가가 살고 있다면, 각 부분을 실리콘으로 고정시켜도 좋습니다. 다만, 이렇게 모든 부분이 붙어있으면 이후 분수대 내부를 청소하기 어렵겠죠. 

YouTube/Menards

전체 제작 과정은 아래 영상으로도 다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제 우리 집에도 몸과 마음을 편안하게 해 줄 작은 공간이 만들어졌군요. 화분과 화분 받침을 번갈아 쌓으면서 화려한 작업을 하고난 후라면, 찰랑거리는 물소리가 더 달콤하게 들려올 겁니다. 수시로 확인하면서 물을 채워주는 것도 잊지 마세요. 

Comments

다음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