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이 보내는 미심쩍은 신호, 알고 보니 '질병'

두통이 있거나, 기침이나 콧물이 자꾸 나온다고요? 이런 증상은 누구나 한 번쯤 겪어본 적 있는 흔한 증상들입니다만... 여기에 더해, 갑자기 흰머리가 많아진다던지 아니면 햇빛을 잘 쐬지도 않는데 피부색이 검게 변하기도 하나요? 심각한 중병을 일찍 진단할 수 있는 초기 증상이 몇 가지 있습니다.

다음의 11가지 증상이 몸에 나타나면, 그냥 넘기지 마시고 심각하게 생각하세요. 별것 아닌 것처럼 보여도 말이죠.

1. 밖에 나가지도 않았는데 검어지는 피부색

딱히 태닝을 하지도 않았는데 피부색이 어두워졌다면, 전문의와의 상담이 필요한 때입니다. 에디슨 병(부신피질 기능부전)의 증상일 수도 있습니다. 이 병에 걸리면 피부색이 검어지고, 몸이 이유도 없이 피곤하고 아파옵니다. 그래도 치료만 받으면 증세가 금방 호전된다고 하니 참고하시길.

pint1

2. 만 40살이 되기 전부터 나는 흰머리

어떤 사람들은 머리가 아주 젊었을 때부터 하얗게 셉니다. 일부는 유전에 따른 것으로, 엄마나 아빠 쪽 어른이 일찍부터 흰머리가 나는 편이었다면 그 자녀나 후손도 그럴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가족 중에 그런 사람이 없는데도 30대에 머리카락 전체가 눈이 내린 듯 하얗게 변한다면... 몸에 이상이 있다는 신호일지도 모릅니다. 특히 위산과다증이나 당뇨의 증상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pint2

3. 점점 짧아지는 눈썹

눈썹이 끝부터 숱이 적어져, 점점 짧아지는 듯한 느낌이 든다면 주의하세요. 갑상샘 저하증일 가능성도 있습니다. 이 병은 치료하기도 비교적 쉽고, 간단한 채혈 검사만 하면 되니 겁내지 말고 병원에 찾아가 보시길.

pint3

4. 노랗게 변한 눈

눈의 흰자가 노란색으로 변하는 데에는 몇 가지 원인이 있습니다만, 보통은 감기나 적은 수면량이 그 원인입니다. 더 심한 원인으로는 간 기능 저하가 있습니다. 눈이 빨갛게 변한다면 결막염이나 클라미디아의 증상일지도 모릅니다.

pint4

5. 항상 거칠고 튼 입술

건조한 공기 때문에 입술이 트는 게 아니라면, 비타민 B나 아연 부족이 원인입니다. 입술이 트면 세균이나 곰팡이가 침투하기 쉬워지니, 가까운 약국에서 약을 사다 바르시는 편이 좋습니다. '원래 내 입술은 이래'라고 생각하지 마시고, 제대로 처방을 받으시는 게 어떨까요?

pint5

6. 주름이 자글자글한 귓볼

귓볼에 주름이 생겼다는 건, 나이가 들었다는 증거일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두 귓볼에 대각선 모양 주름이 생겼다면 심장 질환의 증상입니다. 이런 주름이 있는 사람의 경우, 심장병이 발병할 가능성이 77%나 더 높다고 합니다.

pint6

7. 커다란 가슴

가슴 사이즈가 D컵이나 그 이상이라면, 당뇨에 걸릴 가능성이 훨씬 큽니다. 한 캐나다 연구가 내놓은 결과입니다. 가슴이 큰 대신 허리가 얇다면, 당뇨 발병률은 현저히 낮다고 합니다.

pint7

8. 붉은 손바닥

붉은 손바닥은 알레르기나 간 질환(대표적으로 간 견병증)의 증상입니다. 별다른 이유도 없이 손바닥이 붉어지거나 몸이 으슬으슬하고 아프다면, 내과에 꼭 찾아가보시길 권장합니다.

pint8

9. 불그스름한 얼굴

딱히 부끄럽지도 않고, 더운 것도 아닌데 얼굴이 빨갛게 달아오른다면 피부 질환의 일종일 수도 있습니다. 주사(로사세아, Rosacea)라고 불리는 이 병은 여성에게 주로 나타나며, 결절이나 물집이 날 때와 같이 얼굴이 빨갛게 변합니다. 피부가 하얀 사람이 이 질환에 더 자주 걸립니다.

pint9

10. 기다란 약지

약지가 길다면, 배 속에 있을 때 테스토스테론에 많이 노출되었다는 뜻입니다. 노팅엄 대학의 연구에 따르면, 약지가 더 길수록 관절염 발병 가능성이 더 크다고 합니다. 게다가 남성보다 여성에게 나타날 확률이 더 높죠.

11. 차가운 발

차가운 발의 괴로움은 겪어본 사람만이 압니다. 전기장판에 들어가 있어도 도무지 따뜻해지지 않는 저주받은 증상! 만약 발만 차가운 게 아니라 손도 차갑고, 발작 증세와 관련이 있다면 레이노병을 의심해보셔야 합니다. 레이노병은 자가면역질환으로 꼭 의사와 상담해야하는 중한 병입니다.

pint11

아주 사소해보이는 증세조차도 심각한 질병의 신호일 수 있다니, 왠지 무섭지 않습니까? 항상 자신의 몸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가 의심스러운 증상이 생기면 병원을 꼭 찾아가세요!

Comments

다음 이야기